Community

베트남과 타이 양국의 음식을 함께 맛볼 수 있는 레스토랑

MEKONG THAI

지금,메콩타이컴퍼니에선

지나치는 우리의 인연들...

  • boss
  • 2018-06-12 18:23:38
내 친구 중에는
세상의 인연이 다 번뇌라며
강원도의 어느 절로 들어가다가,
시외버스 안에서 군인 옆자리에 앉게 되어
두 달 만에 결혼한 애가 있다.
인연을 끊겠다는 사람일수록
마음 속에는 사람에 대한 그리움이 강하다.
벗어나려고 하면서도 집착의 대상을 찾는 것이
인간이 견뎌야 할 고독의 본질인지도 모른다.
- 은희경의《행복한 사람은 시계를 보지 않는다》중에서 -
 
*인연은 오묘하고 재미있습니다. 아니, 놀랍고 무섭습니다. 자신의 뜻과는
무관한 인연이 허다합니다. 맺고 싶다고 맺어지고,끊겠다고 해서 끊어지는 것도 아닙니다. 다만 한 가지,
가장 경계할 일은, 좋은 인연을 악연(惡緣)으로 만들지 않는 것입니다.
우리 메콩타이도 출범 이후 많은 인연들의 노고와 열정이 버무러져 지금의 메콩타이가 되었습니다.
지금도 불철주야 하나만 보고 뛰는 인연들이 있는가하면
더 좋은 곳으로가 자기사업도하고, 전혀 다른 일에도 도전하고, 또 비슷한 직종에서 다시 또 열심히
일들을 합니다. 그렇습니다. 사람은 어차피 일하며 살고 , 살며 일하고 하는가 봅니다.
다 좋은 인연들이 었습니다.
늘 고맙게 생각합니다.
스쳐갔던 인연들에게는 앞으로는 더 좋은 곳에서 더 크게 되길 바라는 마음이 간절하고,
아직도 메콩타이라는 깃발아래서 노고를 이끌며 열정을 다하는 인연들에는  깊은 감사의 마음을 가집니다.
가끔씩 하늘 아래 우리는 멀지않은 곳에 있다고 생각하며, 조용히 묵상합니다.
메콩타이의 인연들 ..늘 행복하세요.
게시글 공유 URL복사